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최초 또 최초… 블랙핑크, 英앨범차트·스포티파이 주간 1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9-26 10:09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英오피셜 앨범차트 K팝 걸그룹 첫 1위
스포티파이선 한국 가수 첫 1위 기록

그룹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그룹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블랙핑크가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정상을 차지하며 케이팝 걸그룹 역사를 새로 썼다.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 주간 차트에서는 한국 가수 최초로 1위에 올랐다.

블랙핑크는 23일(현지시간) 공개된 최신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 정규 2집 ‘본 핑크’(Born Pink)로 스웨이드, 리나 사와야마 등 쟁쟁한 아티스트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블랙핑크가 이 차트에서 거둔 종전 최고 순위는 2020년 정규 1집 ‘디 앨범’(The Album)으로 기록한 2위였다.

오피셜 차트는 이날 “블랙핑크의 앨범이 케이팝 걸그룹으로선 처음 차트 1위에 오르며 역사를 새로 썼다”는 제목의 기사와 함께 새 차트의 상위권에 오른 앨범들을 소개했다.

오피셜 차트는 미국 빌보드 차트와 더불어 팝 음악계 양대 차트로 꼽힌다. 한국 가수가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정상에 오른 건 이제까지 그룹 방탄소년단이 유일했다.

오피셜 싱글 차트에선 가수 싸이가 지난 2012년 ‘강남스타일’로 1위에 오른 바 있다.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도 2집 타이틀곡인 ‘셧 다운’(Shut Down)을 24위에, 선공개곡 ‘핑크 베놈’(Pink Venom)을 38위에 각각 올렸다.

블랙핑크는 또한 스포티파이의 ‘톱 송 글로벌 주간 차트’에서도 1위를 기록했다. ‘셧 다운’은 지난 일주일간 총 3918만 6127회 스트리밍된 것으로 집계됐다. 스포티파이 주간 차트에서 한국 가수가 1위를 기록한 것은 남녀를 통틀어 이번이 처음이다.

‘셧 다운’ 외에도 ‘핑크 베놈’ 5위, ‘타이파 걸’(Typa Girl) 14위, ‘하드 투 러브’(Hard to Love) 24위 등 앨범 전곡이 이 차트 톱 50에 진입했다.

블랙핑크의 정규 2집 ‘본 핑크’는 한터차트 기준 발매 첫 주 154만장 이상 판매됐다. 이에 따라 오는 26일 윤곽이 드러날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도 최상위권 진입이 예상된다.

이정수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