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코로나19 사망자 7명...확진자 229명 [종합]

입력 : ㅣ 수정 : 2020-02-25 09: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탈리아, 코로나19 확진자수 급증 연합뉴스

▲ 이탈리아, 코로나19 확진자수 급증
연합뉴스

이탈리아에서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감염 사망자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24일(현지시간) 일간 라 레푸블리카·ANSA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북부 롬바르디아에서만 4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밀라노 북쪽에 있는 유명 관광지인 코모 호수 인근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62세 남성이 숨을 거뒀으며, 주말쯤 심장마비 증세로 응급실에 실려 온 80세 남성 감염자도 사망했다. 이밖에 지병이 있던 88세 남성 및 84세 남성 감염자가 각각 숨졌다.

이에 따라 이탈리아 코로나19 사망자 수는 총 7명으로 늘었다. 사망자들 대부분은 지병을 가진 80세 이상의 고령 감염자들이었다.

앞서 롬바르디아주에 거주하는 77세의 여성 감염자가 지난 20일 사망한 데 이어 21일에는 베네토주에서 78세 남성이 숨졌다. 23일엔 롬바르디아주 내 한 병원에서 암 치료를 받던 77세 여성 감염자가 사망했다.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24일 현재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229명인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 밤과 비교해 72명 더 늘어난 수치이다.

전체 확진자 가운데 23명은 증상이 심각해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99명은 일반 병실에 입원해 있다. 별다른 증상이 없는 91명은 자택에 격리된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현재도 의심 증상을 보이는 주민들이 많아 확진자 수는 한동안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이탈리아 보건당국은 최근 확진자 수가 급증한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특히 북부 지역 최초 감염자, 이른바 ‘0번 환자’를 찾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