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체국홈쇼핑서 마스크 판매 “1인 1세트 구매 가능” 언제부터?

입력 : ㅣ 수정 : 2020-02-25 17: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로나19 확산 ‘마스크가 사라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25일 오전 서울의 한 대형마트 마스크 매대가 텅 비어 있다. 2020.2.25/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코로나19 확산 ‘마스크가 사라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25일 오전 서울의 한 대형마트 마스크 매대가 텅 비어 있다. 2020.2.25/뉴스1

우체국홈쇼핑 홈페이지를 통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게 된다.

25일 우정사업본부는 이른 시일 내에 우체국쇼핑몰을 통해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이날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한시적으로 시행하기로 한 ‘마스크 및 손 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에 따른 것이다.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 제6조에 따라 재정·경제상 위기, 수급 조절 기능이 마비되면 공급, 출고 등에 대해 긴급수급 조정조치가 가능하다.

이에 따라 마스크 생산업자는 당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우정사업본부와 농협중앙회 및 하나로마트, 공영홈쇼핑 및 중소기업유통센터 등 공적 판매처로 출고한다. 우정사업본부는 하루에 약 120만∼150만개의 마스크를 확보할 계획이다.

다만, 많은 사람들이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한 사람당 마스크 한 세트만 구매하도록 제한할 예정이다. 마스크 구매를 희망하는 사람은 우체국쇼핑에서 회원 가입을 해야 한다.

현재 마스크의 가격과 판매 시작 날짜는 정해지지 않았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