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경기 마치고 주저앉은 김하늘

입력 : ㅣ 수정 : 2019-01-13 14: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하늘(수리고)이 13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KB금융 코리아피겨스케이팅 챔피언십 2019’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연기를 마친 뒤 고통스러워하고 있다. 2019.1.13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