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폭설로 고립된 집

입력 : ㅣ 수정 : 2019-01-12 18: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일(현지시간) 폭설이 내린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사람들이 지붕에 쌓인 눈을 치우고 있다. 잘츠부르크에서는 눈 무게로 나무가 넘어질 위험 때문에 공원, 묘지 등이 문을 닫았다.


AP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