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버스 걸려 부서져버린 높이제한 구조물

입력 : ㅣ 수정 : 2018-05-17 15: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7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 인근 지하차도 앞에서 고속버스가 높이 제한 철골구조물을 스쳐 지나간 뒤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사고로 사직공원에서 세종대로 방면으로 가는 지하차도 1개 차로가 통제돼 이 시간 일대 극심한 교통혼잡이 빚어졌다. 최해국 선임기자seaworld@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7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 인근 지하차도 앞에서 고속버스가 높이 제한 철골구조물을 스쳐 지나간 뒤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사고로 사직공원에서 세종대로 방면으로 가는 지하차도 1개 차로가 통제돼 이 시간 일대 극심한 교통혼잡이 빚어졌다.
최해국 선임기자seaworld@seoul.co.kr

17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 인근 지하차도 앞에서 고속버스가 높이 제한 철골구조물을 스쳐 지나간 뒤 멈춰서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사고로 사직공원에서 세종대로 방면으로 가는 지하차도 1개 차로가 통제돼 이 시간 일대 극심한 교통혼잡이 빚어졌다.
최해국 선임기자seaworl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