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격차 해소기업 1호

입력 : ㅣ 수정 : 2018-05-16 23: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랜드리테일, 동반위와 협약…3년간 협력사에 500억 지원
이랜드리테일이 16일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동반성장위원회, 협력사 대표와 3자 협약을 맺고 동반위의 임금격차 해소 운동 협약을 체결한 1호 기업이 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연배 이랜드리테일 대표,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협력사인 제이앤제이콜렉션 임태송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이랜드리테일은 인상 요인에 따른 대금 결정사항을 표준계약서에 반영하고 대금 지급기일 30일을 유지하는 등 상생결제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또 협력사 전용 대출 상생펀드 250억원을 조성하는 등 향후 3년 동안 협력사와 임직원에 모두 5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활동을 지원한다.

협력사는 중소기업 사이의 거래에서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을 준수하고 근로조건 개선과 청년고용 확대를 추진하기로 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5-17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