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오피니언 >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외화내빈을 경계한다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외화내빈을 경계한다
외화내빈이라는 사자성어가 있다. 겉으로는 화려하게 일을 잘하는 것처럼 보이나 속으로는 부실함을 의미하는 경구다. ‘소문난 … 2018-05-19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청춘의 절망과 높은 부동산 가격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청춘의 절망과 높은 부동산 가격
현재 한국 사회가 안고 있는 어려움은 높은 부동산 가격이 원인임을 부정하기 어려울 것이다. 자영업자들이 최저임금 수준 소득을… 2018-04-14
[허성관의 忠言逆耳] 기대되는 공존과 번영의 신남북국 시대
[허성관의 忠言逆耳] 기대되는 공존과 번영의 신남북국 시대
우리 역사에서 남쪽과 북쪽에 각각 독립국이 존재했던 남북국 시대가 있었다. 신라와 발해(669~926), 고려와 요(遼ㆍ916~1129), … 2018-03-10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새 정권 9개월에 드는 생각
[허성관의 忠言逆耳(충언역이)] 새 정권 9개월에 드는 생각
평범한 국민들은 어느 정권이나 성공하기를 바란다. 그래야 자신들 삶이 조금씩 나아지기 때문이다. 정권이 성공하는 제일 중요한… 2018-02-01

1 

/

서울Eye - 포토더보기